자세히 보기

벨루티와 함께 기념하는 Ken의 60주년

  • 바비 인형과 함께 켄은 그 시대를 대표하는 패션 감각으로도 잘 알려져 있으며, 1961 론칭 이후로 꾸준히 사랑 받아 왔습니다. 벨루티와 마텔사는 새로운 방식의 협업으로, 새로운 모습의 현대적인 세련된 켄을 재창조합니다. .

     

Never far from Barbie’s side, Ken has been a fan favourite since his launch in 1961, daring ever since to make bold fashion choices, and always evolving with the times. Today, Berluti and Mattel are together reimagining a modern, diverse, stylish Ken for the 21st century through an unexpected collaboration.

 

이 프로젝트에는 벨루티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크리스 반 아쉐와 함께 브라이언 로슈포트 컬렉션 룩의 켄의 모습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 위빙 레더의 캠든 슈즈, 브라운 레더자켓과 함께 위빙 레더의 캠든 슈즈를 착용한 켄, 벨루티 & 켄 로고 티셔츠와 프린스 오브 웨일스 패턴의 더블 브레스트 슈트를 착용한 켄, 그리고 실크 프린팅 셔츠와 블랙 트라우저, 스텔라 스니커즈를 착용한 켄 - 3가지 룩의 새로운 켄이 표현됩니다. 또한 미니어쳐 버젼의 니노 클러치와 2020년 출시된 벨루티 비치 버기도 함께 만나볼 수 있습니다. 이 인형들은 SNS 를 통해 공개 될 예정입니다. 벨루티 인스타그램 (@beruti)과 바비스타일 (@Bariestyle) 계정에서 함께 그 모습을 드러내며, 이들이 버기를 타고 파리를 떠나 로스앤젤레스로 향하는 스토리가 전개됩니다.
  • 페이지를 찾을 수가 없습니다.

    불편을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합니다. 계속해서 다른 페이지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웹사이트로 돌아가기
  • 페이지를 찾을 수가 없습니다.

    불편을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합니다. 계속해서 다른 페이지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웹사이트로 돌아가기
  • 페이지를 찾을 수가 없습니다.

    불편을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합니다. 계속해서 다른 페이지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웹사이트로 돌아가기
  • 페이지를 찾을 수가 없습니다.

    불편을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합니다. 계속해서 다른 페이지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웹사이트로 돌아가기
  • 페이지를 찾을 수가 없습니다.

    불편을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합니다. 계속해서 다른 페이지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웹사이트로 돌아가기

이 협업을 기념하기 위하여, 리미티드 에디션의 벨루티와 켄의 로고 자수된 티셔츠와 니노 클러치로 2가지 제품이 함께 공개됩니다. 벨루티의 가장 아이코닉한 니노 클러치는 시그니처 캔버스 위에 벨루티 로고와 켄의 로고가 함께 조화되었으며, 베네치아 레더 디테일과 함께 캘리포니아를 표현한 블루 파티나로 장식되었습니다. 벨루티 스토어와 온라인 샵을 통하여 3월 11일 부터 구매할 수 있습니다.

  • 페이지를 찾을 수가 없습니다.

    불편을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합니다. 계속해서 다른 페이지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웹사이트로 돌아가기
“현재와 같이 제한적인 시기를 겪는 동안, 이 모든 제품과 스토리를 만들어가며, 환상의 세계로 가는 기쁨과 해방감을 느꼈습니다. 궁극적으로 모든 것은 꿈을 꾸는 것에서 시작됩니다.” 라고 크리스 반 아쉐는 이야기 합니다.“ 켄의 상징적인 역사를 통해 문화적인 다양한 접근이 그의 진화의 핵심임을 알았고, 이러한 테마는 벨루티 패션의 가치와 완벽하게 일치합니다. 켄의 60주년을 기념하기 위하여 우리가 함께 할 수 있어 매우 기쁩니다.” 마텔사의 수석 디렉터인 로버트가 말합니다.
Berluti x Ken의 콜라보레이션은 Ken의 공식적인 생일인 3월 11일에 맞추어 론칭됩니다. 파리의 생토노레와 로스앤젤레스의 벨루티 스토어의 윈도우에서도 이 특별한 애니메이션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 페이지를 찾을 수가 없습니다.

    불편을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합니다. 계속해서 다른 페이지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웹사이트로 돌아가기
  • 페이지를 찾을 수가 없습니다.

    불편을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합니다. 계속해서 다른 페이지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웹사이트로 돌아가기
  • 페이지를 찾을 수가 없습니다.

    불편을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합니다. 계속해서 다른 페이지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웹사이트로 돌아가기

3가지 벨루티 룩의 켄 인형은 5월에 디지털을 통해 경매되어 아이들을 돕기위해 위한 “Make-A-Wish” 자선 단체에 기부될 예정입니다. Make-A-Wish는 전 세계의 중병을 앓고 있는 어린이들을 돕습니다. Make-A-Wis는, ‘소원은 희망의 기회를 만들고 병을 넘어서는 삶을 경험할 수 있는 능력을 만들 수 있다.’ 는 모토로 가장 어려운 시련 동안 아이와 가족의 삶을 변화시킬 수 있도록 돕고 있습니다.

Home Try On CA

Lorem ipsum dolor sit amet, consectetur adipisicing elit. Ipsum reiciendis accusamus unde sequi vitae accusantium eos provident blanditiis assumenda, expedita quaerat iste, porro magnam quia, nemo. Vitae, nobis exercitationem unde. Hic eveniet officiis voluptates atque cum ad ut, non. Ad accusamus, sequi ipsam quidem, facere omnis obcaecati quia unde voluptatum aliquam sed repellendus ut tenetur dicta esse commodi nostrum beatae. Officiis nobis, laborum reprehenderit modi assumenda est. Nobis, consectetur veritatis? Saepe temporibus dolores recusandae voluptates voluptatibus quo necessitatibus, esse illo, eligendi tempora aut ipsa provident doloremque quam minima optio magnam!

Return In Store CA

Dolorum perspiciatis voluptatibus distinctio nostrum, quo obcaecati sequi culpa itaque sint vel impedit eaque architecto provident, totam fuga tempora sed, recusandae explicabo maiores aut incidunt assumenda necessitatibus labore. Iste, provident. Commodi asperiores ad repellat tempora modi culpa labore eaque magni? Atque totam quia sunt iusto obcaecati odit molestias ex voluptatem sequi aut hic nemo vero, magni impedit vel, tempore quod! Aut exercitationem esse quibusdam laboriosam provident, itaque magnam dignissimos impedit nisi quis modi aperiam minus eius officia cumque tempora voluptatem voluptate mollitia quisquam animi commodi vero consequatur, consectetur qui nam!

We are currently working on the website to provide you with the best experience.

We apologize for the inconvenience and invite you to come back later.